#165ㅣ책장에 꽂혀만 있는 영어책을 끝내는 방법은?

러너블
2024-04-06

데일리러너! 러너블 매니저 린지입니다.

지난 러너블레터가 보고 싶다는 데일리러너의 요청이 있었어요. 그래서 홈페이지에 차곡차곡 업데이트하고 있습니다. '레터만 봐도 영어 공부 자료는 충분하다'고 말할 정도로 꿀팁이 가득하니 (여기)에서 살펴보세요. 그럼 165번째 러너블레터 시작합니다!

P.S. <러너블레터>를 추천할 땐 아래 링크를 공유하면 끝!

데일리러너를 위한 이번 주 러너블레터 
1️⃣ 기본 동사 'tell'을 입으로 말하려면?
2️⃣ 딱 3문장으로 영어식사고 배워요!
3️⃣ 책장에 꽂혀만 있는 영어책을 끝내는 방법은?
4️⃣ 선거에 대한 미국 문화

1. 기본 동사 'tell'을 입으로 말하려면?
눈으론 알지만 입으로 말하기 어려운 기본 동사를 살펴보는 코너에요. 오늘은 기본 동사 'tell'을 다루어요. 'tell'만 제대로 공부해도 수백 가지 상황에서 말할 수 있답니다.

🔶 기본 동사 'tell'을 진짜 쓰려면?
tell의 기본 의미는 ‘말하다’입니다. 특히 진실과 거짓을 말하는 상황에서 자주 쓰는데요. tell the truth와 tell a lie 조합으로 사용하죠. 단어 단위로 보면 쉬워 보이지만, 막상 실전에서 쓰려면 생각나지 않을 때가 있습니다. 영어로 말할 때는 ‘단어 단위’가 아닌 ‘덩어리 단위’로 말해야 실전에서도 유창하게 말할 수 있죠. 그러니 마치 tell the truth와 tell a lie를 한 단어처럼 받아들여 주세요. 그래야 내 생각을 확실하게 전달할 수 있어요!

🔶 다이얼로그로 'tell' 이해하기
A: How’s the pizza? Please, tell the truth.
피자 맛이 어때? 솔직히 말해줘.
B: It’s really good! I like the sauce that you used.
진짜 맛있어! 네가 쓴 소스가 마음에 들어.

🔶 다이어리로 'tell' 이해하기
I had a friend who thought it was okay to tell a lie. She felt that lying was better than telling the truth if you were protecting someone’s feelings. I’m still not sure how I feel about that.
거짓말을 해도 괜찮다고 생각하는 친구가 있었다. 누군가의 감정을 보호하려면 진실을 말하는 것보다 거짓말하는 게 낫다고 (그 친구는) 생각했다. 나는 아직도 어떻게 받아들여야 할지 모르겠다.

2. 딱 3문장으로 영어식사고 배워요!

영어식사고의 기본은 '아는 영어로 쉽게 말하기'입니다. 아래 3문장을 영어로 떠올려보세요. 데일리러너가 이미 알고 있는 영어일 확률 99%!


1️⃣ 꿈도 크네. 

2️⃣ 그냥 빈손으로 와도 돼.

3️⃣ 꼭 지금 해야 해?


🔻정답은?

1️⃣ Keep dreaming. (꿈도 크네.)

"나는 5년 뒤 화성으로 여행 갈 거야!"와 같은 허무맹랑한 꿈을 꾸고 있는 친구에게 쓸 수 있는 표현이에요. 어차피 이루어지지 않을 거니까 꿈만 계속 꾸라는 느낌이죠. 정말 쉽죠?


2️⃣ Just bring yourself. (그냥 빈손으로 와도 돼.)
집에 놀러 오는 친구에게 '빈손으로 와'라고 주로 하는 말이에요. '너 자신만 데리고 와 '라는 느낌이죠. 빈손을 'empty hands'로 번역하면 어색하고 콩글리시 느낌이 나니 참고하세요. '몸만 와' '그냥 와'에도 모두 쓸 수 있어요. 우리 말에 휘둘리지 마세요!

3️⃣ Can this wait? (꼭 지금 해야 해?)

부모님이 무언가를 시켰을 때 쓸 수 있는 표현이죠. 해야 한다고 하니까 'have to, should'가 먼저 떠오르죠? 이런 상황에서는 조금 어색할 수 있어요. '이 일 기다릴 수 있어요?'라고 바꿔서 표현하면 좀 더 쉽게 기억할 수 있답니다.


3. 책장에 꽂혀만 있는 영어책을 끝내는 방법은?

수많은 영어 교재를 읽고 쓰면서 러너블 전자책을 어떻게 하면 효과적으로 활용할 수 있을지에 대한 고민을 끊임없이 했어요. 러너블 팀원들이 실제로 썼던 5가지 꿀팁을 소개할게요. 다른 영어책에도 똑같이 적용할 수 있답니다. 한 번에 모든 방법을 적용하기보다 하나씩 실행하며 나에게 맞는 방법을 찾아보세요.

1️⃣ 실패하지 않는 계획 세우기

매번 계획만 세우고 끝났다면, 아래 3가지를 기준으로 계획을 세워보세요. 영어책에 적용하면 효과가 있을 거예요.


계획의 핵심은 수정이다. 중간에 수정해도 괜찮다.

내가 처음에 세운 목표에서 절반을 줄인다. 줄인 계획이 최종본이다.

계획을 1/3만 달성해도 성공이다. 2/3는 실패가 아닌 다른 길을 열어주는 기회이다.


러너블 전자책에 적용해 볼까요?


🔸 하루에 구동사 3개씩 배우고 있는데, 생각보다 벅찬 것 같다. 내일부터는 구동사를 2개로 줄여야지. (수정)

🔸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에밀리 에피소드 1개씩 총 5개를 봐야지. 아니다, 2.5개로 줄이자. (절반 줄이기)

🔸 이번 달에 영어식사고 20개를 외우려고 했는데, 6개밖에 못 외웠네. 그래도 성공이다! 다른 시간에 티처조가 추천한 영어 팟캐스트를 들었는데, 듣다가 배웠던 영어식사고가 나왔으니까. (1/3 성공, 2/3 다른 길을 열어줌)

2️⃣ 하이브리드 읽기

"기필코 《뉘앙스 형용사 100개》 책을 다 끝내고 《필사 300문장》 책으로 넘어가겠어!"라는 마음이 오히려 영어 습관을 방해할 수도 있어요. 어떤 이유건 현재 뉘앙스 형용사의 재미를 못 느낄 수도 있거든요. 그럴 때는 중간에 다른 전자책을 병행해서 읽어보세요. 아래 예시를 참고해 전자책 2~3권을 번갈아 가며 지루하지 않게 활용하세요!


🔸 월·수·금은 《필사 300문장》 책으로 영어를 배우고, 토요일 오전에는 《뉘앙스 형용사 100개》 책으로 배우기

🔸 이번 달 1, 3주 차에는 《에밀리, 파리에 가다 300문장》 책을 보고, 2, 4주 차에는 《영어식사고 100개》 책을 보기

🔸 《영어일기 구동사 100개》 책과 《필사 300문장》 책을 하루씩 번갈아가며 따라 읽기

3️⃣ 끌리는 문장만 외우기

영어책 내용을 모조리 외우고 싶은 마음은 이해하지만, 그렇게 하면 영어를 배우는 데 부담이 돼요. 부담이 되면 결국 영어와 멀어집니다. 그러니 끌리는 문장만 따로 정리해서 외우는 방법을 추천해요.


처음에는 1~3문장 정도가 적당해요. 적는 적을수록 좋다고 봐요. 하루하루 쌓이는 감각이 중요하지, 문장의 수가 중요하지 않아요. 참고로 첫날에 외운 문장을 기준으로 하면 안 돼요. 거기서 절반 이상을 줄여야 해요. 처음에는 학습 동기부여가 가장 충만하기 때문에 수십 문장도 거뜬할 것 같지만, 이런 상태가 1주일, 1개월 동안 지속되지는 않아요. 


🔸 《필사 300문장》 책에서 뽑은 2문장을 따로 정리해서 외우기

🔸 《에밀리, 파리에 가다 300문장》 책에서 1문장을 골라 스마트폰 메모장에 입력해서 외우기

🔸 《영어일기 구동사 100개》 책에서 고른 3문장을 포스트잇에 옮겨 적어 모니터 거치대에 붙이기


4. 선거에 대한 미국 문화
이번 주에 제22대 국회의원 선거가 있죠! 그럼 미국은 선거를 어떻게 진행할까요? 미국 선거 절차는 조금 복잡하다고 알고 있는데요. 원어민 티처 Kayla가 깔끔하게 정리해준 글을 읽으니 이해가 쏙쏙 되더라고요. 여러분도 꼭 읽어보세요.

❓❗ 아래 글을 읽고 2가지 질문에 대한 본인 생각을 영어로 말해보세요!

Q1) How does the election process work in Korea? 

한국의 선거 절차는 어떻게 진행되나요?


Q2) What qualities would you want to see in the next president of Korea? 

한국의 차기 대통령에게 바라는 자질은 무엇인가요?

📆 US Elections: How do they work? 

미국의 선거는 어떤 방식으로 진행될까요?


The election process in the U.S. can be quite complicated. Presidential elections are held every four years on the first Tuesday after November 1st. 

미국의 선거 절차는 상당히 복잡해 보이죠. 대통령 선거는 4년마다 11월 1일 이후 첫 번째 화요일에 실시합니다.


There are many political parties, but the main two parties are the Democrats and the Republicans. Since many people want to be president, each party needs to select their candidate. They do this at caucuses and primary elections. After this, each party holds a national convention where they choose their candidate. 

여러 정당이 있지만 주요 정당은 민주당과 공화당입니다. 대통령이 되고 싶은 사람이 많기 때문에 각 정당은 후보를 선출해야 하는데요. 이 과정에서 당원 집회와 예비선거를 수행합니다. 그 후 각 정당은 전당대회를 열어 최종 후보를 확정하죠.


Finally, it’s time for the general election. At this time, all registered voters can vote for the candidate that they want to win. Although they vote for a candidate, they are technically voting for electors. 

드디어 총선거가 시작됩니다. 현재 등록된 모든 유권자는 당선되기를 원하는 후보자에게 투표할 수 있어요. 후보자에게 투표한다고 했지만, 엄밀히 말하면 선거인단에게 투표하는 것입니다.


How many electors each state has is mostly based on the population size of the state. The electors then cast their votes for president. The electors should follow what the people have said, but sometimes they don’t. 

각 주의 선거인단 수는 대부분 해당 주의 인구 규모에 따라 결정되는데요. 그렇게 뽑힌 선거인단이 대통령에게 투표합니다. 선거인단은 국민의 의견을 따라야 하지만 그렇지 않을 때도 있어요. 


This is why some candidates win the popular vote but still lose the election. Whoever gets the majority of electoral college votes (270 or more) wins the election. 

이 때문에 인기 투표에서 이겼지만 [=득표수가 더 많았지만] 선거에서는 패배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선거인단의 과반수(270명 이상)를 득표한 후보가 당선됩니다.


러너블과 영어식사고를 배우고 싶다면?💛
✨ 5월 챌린지 모집 (4/15부터)

"러너블 챌린지는 다른 여타 영어학원이나 프로그램과 다르다는 점을 확실히 알게 됐어요. 챌린지를 계속하다 보면 제가 원하는 목표에 달성할 수 있을 거라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김희* 데일리러너 후기

영어 루틴 목표는 이미 달성했다고 전한 데일리러너의 후기예요! 특히 티처들의 피드백과 동기부여 메시지가 큰 힘이 되었다고요. '영어 루틴'은 러너블 챌린지에서 책임질게요 :)

✅ 5월 일정: 5/6(월) ~ 6/2(일)

✨ 러너블 전자책

"시중의 몇몇 책들은 음원이 첨부되어있지 않아서 사용하기 꺼렸는데 [필사 300문장]은 원어민 발음으로 연습할 수 있는 음원 파일이 있어서 너무 좋은 것 같습니다. 토플 리스닝과 스피킹, 라이팅에도 활용 가능한 문장들이어서 병행해서 사용하고 있어요!! 정말 감사합니다🥰- 김주* 데일리러너 후기

<필사 300문장> 후기 중 일부에요. 혼자 영어공부할 때 필요한 모든 것을 드리고 있어요! 토플도 화이팅 :)

Notice!
💬 러너블 인스타그램에서 공부자료, 방법, 꿀팁을 얻어갈 수 있어요. (여기)에서 확인하세요!

💬 친구에게 러너블레터를 소개하고 함께 영어공부하세요. 👉https://learnable.kr/newsletter👈 링크를 복사해서 보내주기!

오늘도 165번째 러너블레터와 함께해주셔서 감사합니다💛
<러너블팀 : 매니저 린지, 티처조, 티처 르네, 티처 케일라>

러너블레터에 바라는 점이나 아쉬운 점은 (이곳)에 남겨주세요.
러너블은 데일리러너들의 피드백을 사랑합니다.

구독과 지난 뉴스레터 확인은 (여기)에서!
러너블
learnable_@naver.com
수신거부 Unsubscribe


📌  

러너블ㅣ영어로 생각해야 영어가 나온다


러너블은 성인 누구나 '영어식사고'를 배울 수 있도록 돕는 교육브랜드에요.

챌린지, 전자책, 레슨에서 기다리고 있어요. 곧 만나요 :)


Build Your English Brain🧠

https://learnable.kr/


Business Information

상호: 러너블 원격평생교육원 | 대표 : 조찬웅

사업자등록번호: 202-02-54519 

통신판매신고번호 : 2020-서울동작-1353호 I 개인정보처리방침  이용약관

Copyright ⓒ 2024 러너블, 영어로 생각해야 영어가 나온다! All rights reserved.

Need Help?

카카오톡 채널 : '러너블'  

10시에서 18시까지 평일 운영 (주말 및 공휴일 제외)

Business Information

상호: 러너블 원격평생교육원 | 대표 : 조찬웅

사업자등록번호: 202-02-54519 [사업자정보확인]

통신판매신고번호 : 2020-서울동작-1353호 I 

개인정보처리방침  I 이용약관

Need Help?

카카오톡 채널 : '러너블'  

10시에서 18시까지 평일 운영 (주말 및 공휴일 제외)

Copyright ⓒ 2024 러너블, 영어로 생각해야 영어가 나온다! All rights reserved.